피플펀드, 파이썬 사용자들의 최대 행사인 ‘파이콘 한국 2019’ 후원
피플펀드, 파이썬 사용자들의 최대 행사인 ‘파이콘 한국 2019’ 후원
  • 편집인
  • 승인 2019.08.17 17: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피플펀드 X 파이콘 한국 2019

핀테크 스타트업 피플펀드(대표 김대윤)가 파이콘 한국 2019 행사를 후원하고, 우수 개발 인재 채용에 본격적으로 나선다고 16일 밝혔다.

피플펀드의 모든 코어시스템이 파이썬으로 구축되어 있는 만큼, 파이썬 개발과 관련된 다양한 사례와 심도 있는 지식 공유를 통해 파이썬 생태계 발전에 도모하고, 파이썬 커뮤니티의 활성화에 힘을 보태고자 2015년에 첫 연사 참여를 시작으로 2017년부터 3회째 후원사로 나서고 있다.

올해로 6회째를 맞이하는 파이콘 한국 2019는 ‘Connect the Pythonistas’라는 슬로건 아래 다양한 분야에서 파이썬을 사용하고 있거나 관심이 있는 사람들이 한자리에 모여 이야기를 나누는 교류의 장이다. 파이콘 행사는 세계 각국의 파이썬 프로그래밍 언어 커뮤니티에서 주관하는 글로벌 비영리 콘퍼런스이다.

17일과 18일 양일간 운영되는 후원사 부스에서는 핀테크에 관심있는 개발자들을 위한 채용상담도 진행돼 실질적인 정보를 제공하고 개발자들과 직접 소통하는 시간을 가질 계획이다.

아울러 피플펀드 서비스를 더욱 알리기 위한 현장 이벤트도 진행된다. 2019년 7월 11일 달성된 누적취급액 5000억원의 정확한 시간을 맞추는 당첨자에게는 BOSE 헤드폰, 스타벅스 쿠폰 등 다양한 경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피플펀드 개발책임총괄 한섬기 CTO는 “피플펀드 제품의 초창기 코어 시스템 개발부터 은행, 여타 금융 플랫폼 등과의 연동, 데이터 분석 등 전 분야에 걸쳐 파이썬을 사용중이며, 파이썬 생태계와 비즈니스의 동반 성장을 위해 관련 기술 개발 및 공유에 힘쓸 예정”이라며 “이번 파이콘 행사를 통해 기술을 기반으로 혁신적인 금융플랫폼을 만들고자 하는 회사의 미션을 전달하고, 다양한 개발자분들과 많은 교류를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피플펀드는 빠르게 성장하는 P2P금융기업이다. 1만원으로 시작하는 일반 투자자부터 글로벌 금융기관들에 이르기까지 모두를 위한 대체금융플랫폼으로서, 기존 금융의 비효율을 제거하고 사회적 가치를 증진시킬 수 있는 ‘보통 사람을 위한 보통이 아닌 금융’을 그리며 2015년 법인을 설립하였다. 피플펀드는 다양한 영역에서 제도권과의 협업을 기반으로 성장하고 있다. 제휴 은행과 구축한  협업시스템을 통해 국내 P2P대출 업체 중 유일하게 은행 개인신용대출을 제공한다. 동시에 전국민 메신저인 카카오톡을 기반으로 하는 카카오페이와 제휴를 통해 피플펀드가 엄선한 금융상품을 소개해 일반 투자자에게 P2P금융의 접근성을 대폭 확장하였다. 피플펀드의 성장 가능성을 바탕으로 카카오페이, 데일리금융그룹, 디쓰리쥬빌리 등 국내외 선도 기업으로부터 시리즈 B를 유치였으며, 총 187억의 투자를 받은 바 있다.

출처 :피플펀드컴퍼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