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국대 창업동아리 119레오팀, 소방관 공상 승인 위한 펀딩 진행
건국대 창업동아리 119레오팀, 소방관 공상 승인 위한 펀딩 진행
  • 편집인
  • 승인 2018.08.07 0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와이어)
소방관 처우개선을 목표로 활동하는 건국대 창업동아리 119REO(Rescue Each Other)팀이 ‘고 김범석 소방관’과 관련한 펀딩을 열어 ‘공상 불승인’이라는 불합리한 사실을 지속적으로 시민들에게 알리고 있다. 공상 불승인이란 소방관이 암·혈액육종암과 같은 보이지 않는 내상을 입었을 때 국가에서 이에 대해 보상하지 않는 제도를 말한다.

고 김범석 소방관은 화재 출동 270회, 구조 활동 751회 등 총 1021차례에 걸쳐 구조현장을 누빈 베테랑 소방관이다. 하지만 그는 소방 업무 중 혈관육종암이라는 희귀질병에 걸려 공무상 상해를 인정받지 못한 채 2014년 31살이라는 젊은 나이에 목숨을 잃었다.

‘어둠 속에 빛이 된 고 김범석 소방관’을 주제로 3일 진행한 이번 펀딩은 9월 열리는 고 김범석 소방관의 공판에 맞춰 그의 사연과 119REO의 활동 및 취지를 알리기 위해 기획됐다. 특히 오픈 네 시간 만에 100%목표를 달성하는 등 시민들에게 많은 공감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119REO대표 이승우(건국대 건축학과 4) 학생은 “일상 속에서 공상 불승인 소방관을 기억하고 시민들로부터 공감을 얻기 위해서 폐방화복을 활용한 업사이클링으로 현재 다양한 제품군을 만들었다”고 밝혔다.

119REO의 3차 펀딩은 대표적인 크라우드 펀딩 사이트인 ‘카카오 스토리 펀딩’과 ‘와디즈’에서 진행 중이며 각각 8월 25일, 9월 10일까지 진행된다.

출처:건국대학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