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트 그룹의 홍콩상장과 홍콩달러 가격 상승
안트 그룹의 홍콩상장과 홍콩달러 가격 상승
  • 유승희
  • 승인 2020.10.20 2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트 그룹의 홍콩 상장을 앞두고 안트 주식을 사기 위해 홍콩 달러의 수요가 증가하며 강세가 이어지고 있다.

블룸버그 통신은 월요일 하루에 263억 홍콩 달러가 판매되었으며 이것은 2009년 이후 가장 큰 규모였다고 보도했다.

홍콩달러는 미국 달러에 대한 페그제로 1983년 이후 달러화에 고정되어 거래된다. 2005년 달러당 홍콩 달러는 7.75에서 7.85 범위 내에서 통화가 유지하도록 정했다. 홍콩당국(Hong Kong Monetary Authority)은 홍콩 달러가 거래될 때 이 범위를 넘지 않도록 개입한다.

월요일 홍콩달러 거래에 홍콩당국이 개입했으며, 2009년 이후 홍콩 당국의 17번 개입 가운데 가장 큰 규모였다.

블룸버그 통신은 안트 그룹과 같은 초대형 회사의 주식 상장은 홍콩 내에 너무 많은 현금을 끌어들인다고 보도했다. 올해 들어 달러화의 유입과 홍콩달러에 대한 수요는 급증했으며 수요일까지 홍콩달러는 2,860억 홍콩달러(370억 달러)에 이르는 현금을 끌어모을 것으로 예상한다. 이 금액은 2008년과 2009년의 현금을 합한 것 이상이다.

홍콩과 상하이 주식 거래소에 상장을 앞둔 안트 그룹은 중국에서 가장 인기 있는 결제 앱인 알리페이(Alipay)를 소유한 회사이다. 안트그룹의 전신인 안트 파이낸셜의 모회사는 중국 최대 전자상거래 기업인 알리바바(Alibaba Group Holding Ltd.)이며, 알리바바가 안트 그룹 주식의 3분의 1을 소유한다. 안트그룹은 홍콩 증권거래소(Hong Kong Exchanges and Clearing Ltd.)의 상장위원회의 공청회를 화요일 통과했다. 9월 22일 상하이 기술중심의 STAR 이사회에 상장 신청서를 제출한 이 회사는 상하이 증권거래소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으며, 이번 주 안에 승인이 날 것으로 예상한다.

안트 그룹은 홍콩과 상하이에서 이중 상장이 되고 두 거래소에서 350억 달러를 조달하면, 최고 2,800억 달러의 시장 가치에 이를 것으로 기대한다. 이 회사는 발행 주식의 약 11%에서 15%에 이르는 신주를 발행하여 홍콩과 상하이 거래시장에 판매할 예정이다.

이러한 매가급 회사의 주식 판매에 많은 투자자가 관심을 가지며 홍콩달러에 대한 수요가 급증하자 4월 이후의 홍콩 달러의 강세가 더욱 강해졌다. 안트 그룹의 인기는 너무 높아서 홍콩 주식 거래소는 이 주식 매수에 20배의 레버리지를 제공하고 있다. 즉, 계약금으로 현금 5%만 제공하면 주식을 매수할 수 있다.

또한, 홍콩 증권 거래소에 상장하기 위해 대기 중인 중국의 대기업들이 투자자의 관심을 끌면서 홍콩달러의 통화 강세는 지속할 것으로 예상한다. 홍콩에서 상장하려고 기다리는 중국 대기업인 JD.com Inc., NetEase Inc. 및 Yum China Holdings Inc.에 대한 투자자들의 관심이 뜨겁다. 이 기업들은 미국에서 상장된 중국 기업으로 미국의 중국 기업에 대한 규제가 높아지자 중국 본토와 가까운 홍콩에서 상장하려고 기다리고 있다.

블룸버그 통신은 호주&뉴질랜드 은행(Australia & New Zealand Banking Group Ltd)의 레이몬드 영(Raymond Yeung) 중국 이코노미스트가 “홍콩 주식 시장의 발전은 자본 유입을 유도할 것입니다.”라며, 이러한 “상승 사이클은 시작에 불과합니다”라고 말했다고 보도했다.

이 밖에 홍콩달러의 강세는 특히 코로나바이러스의 여파로 인한 미국 연준의 양적 완화 프로그램과 낮은 금리의 영향이 크다.

달러 대비 홍콩 달러의 금리 차이는 약 1% 정도이며 1999년 이후 가장 큰 폭으로 벌어졌다. DBS Hong Kong Ltd.의 재무 및 시장 전무 이사인 토미 옹(Tommy Ong) 씨는 블룸버그 통신에서 미국의 저금리가 미국 통화로 차입하여 홍콩달러를 매수하는 과정을 유리하게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