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자동차, 12월 내수·수출 포함 총 1만2923대 판매
쌍용자동차, 12월 내수·수출 포함 총 1만2923대 판매
  • 편집인
  • 승인 2020.01.02 1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쌍용자동차 KORANDO

쌍용자동차가 12월 내수 1만574대, 수출 2349대를 포함해 총 1만2923대를 판매했으며 이는 전월대비 20.2% 증가한 실적이라고 2일 밝혔다.

이러한 실적은 내수 판매 회복세에 힘입어 5월(1만2338대) 이후 7개월 만에 1만2000대를 돌파했다.

내수 판매는 코란도를 비롯한 주력모델의 판매 회복세가 지속되면서 9월 이후 3개월 연속 상승세를 기록하며 전월 대비 14.4% 증가했다.

코란도는 9개월 만에 출시 첫 달(3월: 2202대) 실적을 넘어서는 올해 월 최대 실적(2514대)을 기록하며 5개월 연속 상승하는 등 가솔린 모델 출시 효과가 본격화되고 있다.

G4 렉스턴 역시 올해 월 최대 판매 실적을 기록했으며 렉스턴 스포츠와 티볼리 모두 4개월 연속 상승세를 기록하는 등 주력 모델들의 판매가 빠르게 회복되고 있다.

특히 감소세를 보였던 수출도 코란도 M/T 모델의 유럽 현지 판매가 시작되면서 전월 대비 50% 이상 증가했으며, 현지 마케팅 활동을 강화를 통해 점차 회복하고 있다.

쌍용자동차는 지난해 국내 자동차산업 판매 부진 상황에서도 신형 코란도와 렉스턴 스포츠 칸, 티볼리 등 제품 개선 모델을 선보이며 내수 10만7789대, 수출 2만7446대 등 총 13만5235대를 판매했다.

특히 내수 판매는 한층 치열해진 경쟁시장에서 코란도를 비롯한 주력모델들의 선전에 힘입어 2016년 이후 4년 연속 10만대 판매를 돌파했다.

쌍용자동차는 국내 자동차 시장 경쟁 심화 상황에서도 주력모델들의 판매가 회복되면서 내수에서 10만대 이상의 실적을 기록했다며 현재 기업 경쟁력 강화 방안이 순조롭게 추진되고 있는 만큼 판매 역시 점차 회복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출처:쌍용자동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