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벤처스, 자동차 담보 P2P금융 ‘차벤펀드’ 론칭
차벤처스, 자동차 담보 P2P금융 ‘차벤펀드’ 론칭
  • 편집인
  • 승인 2019.12.17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벤처스가 자동차 담보 상품에 특화된 P2P 금융 플랫폼 차벤펀드를 론칭했다

차벤처스는 자동차 담보 상품에 특화된 P2P 금융 플랫폼 ‘차벤펀드’를 론칭했다고 17일 밝혔다.

차벤펀드는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적정한 자동차담보가치 평가를 진행해 안정적인 수익률이 제공되는 P2P 금융 서비스다. 특히 자동차 시세 빅데이터로 1차, 자동차 진단평가사가 2차로 시세를 산정하는 정확한 담보가치평가모델로 위험성을 낮췄다는 게 가장 큰 특징이다.

차벤처스는 P2P금융 론칭에 앞서 해당 자동차담보대출 상품을 키웨스트글로벌자산운용과 협업을 통해 약 1년 동안 사전 운영해 총 197건 투자, 누적 투자금액 40억을 기록, 원리금이 전액 상환되며 원금손실률 0%의 성과를 냈다.

차벤펀드가 선보이는 SCV(Secured Car Value) 자동차가치 담보부 상품은 상품용 자동차에 1순위단독 근저당권이 설정되는 자동차 동산 P2P 상품으로 평균 만기 3개월, 최대 5개월이며, 상품용자동차가 판매될 시 조기상환이 가능하다.

첫 상품의 투자금액은 유안타증권에서 전액 모집을 완료했고 키웨스트글로벌자산운용의 펀드를 통해 투자가 집행된다. 특히 자산운용사와 증권사의 사전 심사를 마친 검증된 상품으로 기관이나 기업 등 단기자금 운용에 적합해 안정적인 수익이 가능케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추후에는 개인투자자가 P2P금융 플랫폼에 직접 투자할 수 있는 상품도 출시할 계획이다.

차벤펀드는 신한카드와 전략적 제휴를 통해 중고차 매매플랫폼을 선보였던 스타트업 창업 멤버들이 만들었다는 점에서도 주목할만하다. 운영진들은 그동안 쌓아온 중고차 매매업, IT, 금융기술을 기반 삼아 차벤처스를 설립, 지난해부터 P2P 금융산업 진출을 추진해왔다.

출처: 차벤펀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